차드 파울러 저, 송우일 역,「사랑하지 않으면 떠나라 (My Job Went To India : 52 Ways to Save Your Job)」, 인사이트, 2008

개인적으로는 책의 원제보다 번역판의 제목이 마음에 든다. 나에게 말을 하고 있는 듯한 느낌이랄까, 경종을 울려주는 느낌이 들어서 좋다. 이미 책을 읽었기 때문일 수도 있겠지만, 책의 성격을 잘 드러내고 있는 제목인 것 같다.

사람마다 책을 읽고 중요하게 생각하게 되는 부분은 차이가 있겠지만 개인적으로 마음에 많이 와닿은 부분을 발췌하여 요약해 보았다.




새 프로그래밍 언어를 배우라.

지금 현재 자신이 주로 삼고 있는 언어 이외의 새로운 프로그래밍 언어를 배우라. 새 언어를 배우고, 새 언어의 표현 방식을 배우라. 그렇게 하면 사고의 영역이 확장될 수 있다.

자신의 업무에 대해 진정한 전문가가 되어라.

업무를 진행하면서 항상 스스로에게 질문하라. ‘어떻게 동작하는가?’와 ‘왜 이런 현상이 생기는가?’를 항상 찾아봐야 한다. 질문에 대한 답을 찾지 못하더라도 찾는 과정 속에서 사고의 틀이 새롭게 짜일 것이고 작업 환경에 대해 더 높은 수준으로 의식할 수 있게 된다. 더 이상 ‘어떻게’와 ‘왜’라는 질문을 할 수 없을 때까지 충분히 이해하고 넘어가라.

거인의 어깨 위에서 세상을 바라보라.

다른 사람이 짜놓은 코드를 읽고 연구해보라. 우수한 코드를 읽고 분석하고 적용시켜보라. 기존 코드의 좋은 점은 받아들이고 나쁜 점은 수정해보라. 그리고 코드에 대해 연구한 것을 적어보라. 좋은 것은 적용시키고, 나쁜 것은 ‘하지 말아야 할 일’ 리스트에 추가하여 주의하도록 하자.

지금 바로 할 수 있는 것을 개선하라.

프로젝트에 대해서 ‘지금 바로 무엇을 할 수 있을까?’ 고민해보라. 그리고 ‘지금 바로 할 수 있는 것’을 찾아서 개선해 나가라.

유지보수를 즐기고, 반복하라.

자신이 만들었거나 유지보수하는 코드와 수행하는 태스크를 목록으로 만들어라. 코드나 일을 문서화하고, 자동화시키고, 리팩토링해서 팀원 누구나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하라. 그리고 팀원들과 문서를 적극적으로 공유하라. 이것을 계속해서 반복하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2bchuck

법칙 1. 리더를 벤치마킹하라


리더들의 몇 가지 공통점
첫째, 리더는 고난을 바탕으로 성장한 사람들이라는 것
둘째, 리더는 고독한 예언자들이라는 점
셋째, 리더는 젊은이들에게 많은 애정을 가지고 있다.

법칙 2. 나를 존중하라

프랑스의 마지막 왕이었던 루이 16세에게는 어린 아들이 있었다. 루이 16세와 앙투와네트 왕비를 단두대의 이슬로 사라지게 했던 사람들도 차마 어린아이까지는 죽일 수가 없었기에 묘안을 짜냈다. '이 아이에게 가장 나쁜 환경을 만들어 주자. 그러면 세상에서 가장 쓸모 없는 인간이 될 것이다. 이것이야말로 죽음보다 더한 형벌이다' 그러나, 아이는 탐욕과 게으름에 익숙해질 수밖에 없는 환경 속에 방치되었지만 끝까지 자제력을 잃지 않았다. 사람들은 그 이유가 무척이나 궁금했다. "어째서 당신은 이런 환경 속에서도 의연할 수 있는 거요?" 아이는 대답했다. "나는 왕이니까요."

환경은 사람들에게 많은 영향을 끼친다. 하지만 자신의 가치를 아는 사람은 어떤 환경에 처해 있어도 중심을 잃지 않는다. 자신을 소중히 여길 줄 알기 때문이다.

법칙 3. 나만의 색깔을 찾아라

법칙 4. 상황을 무기로 활용하라

자신이 처한 상황은 언제나 버겁게만 느껴진다. 그러나 상황만 탓하고 있는 것은 구차한 변명에 지나지 않는다. '열심히 했다.'라는 것은 주어진 상황을 딛고 일어나 승리를 거두었을 때나 할 수 있는 말이다.

법칙 5. 실패를 분석하라


벤처의 실패담을 전문적으로 취급하는 회사 중 하나인 스타트업페일러즈닷컴의 니콜라스 사장은 이렇게 말한다. "우리의 목적은 실패의 원인을 찾아 빨리 재활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다. 다시 시도하지 않는 사람이야말로 진짜 실패자다."

실패를 경험한 사람은 쓰디쓴 아픔을 맛보았기 때문에 다시 일어서려는 의지도 남들보다 강하다. 더욱이 실패를 통해 파악한 자신의 장단점을 바탕으로 더욱 새롭고 강력한 무기를 만들어낼 수 있다. 많이 실패한 사람일수록 그만큼 성공에 더 가까이 다가가고 있는 셈이다.

법칙 6. 한계에 도전하라


뭔가 해보려고 할 때 우리의 발목을 잡는 가장 큰 적은 '안 된다.'는 생각이다. 자신의 능력을 측정할 수 있는 방법은 도전밖에 없다. 끊임없이 도전해 봐야 내가 어떤 일에 얼마나 소질이 있는지 알아낼 수 있다.

능력은 찾을수록 더 많이 나타나고 키우면 키울수록 더 커진다. 중도에 포기하지만 않는다면 말이다.

출처 : 켄트 킴,「하버드식 인생성공법」, 중앙 M&B, 200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2bchuck


티스토리 툴바